사전예약하기
프로그램명
 
일시
신청자명
연락처
- -
예약인원
비밀번호
(4자리)
예약하기
나의 사전예약 리스트
안내사항

관람을 원하는 프로그램의 ‘예약’ 버튼을 클릭한 후 정보를 입력하시면 현장에서 티켓으로 교환 가능한 문자가 발송됩니다. 공연 당일 해당 문자를 소지하시고 관람 20분전까지는 반드시 티켓으로 교환 바랍니다.

사전예약은 선착순으로 마감됩니다. ‘마감’이라고 표시된 프로그램은 예약할 수 없습니다.(예약 취소 및 공석 발생 시 현장 참여 가능)

공연은 1인 4매, 체험의 경우 1인 2매로 예약 인원이 제한됩니다.

체험은 체험에 참여하실 인원만 신청바랍니다. 체험에 참여하지 않아도 현장 동행이 가능하니 어린이를 동반하는 부모님께서는 이점 유의하여 예약 바랍니다.

티켓 분실 시 어떠한 사유에도 재 발행이 불가하며, 티켓 미소지 시 공연장 입장이 불가하오니 티켓 보관에 유의하여주시기 바랍니다.

관람 20분전까지 티켓 미 수령 시 티켓은 현장 배부용으로 전환됩니다. 반드시 사전에 티켓을 수령 받으시기 바랍니다.

사전예약은 개별 공연(체험)별로 관람 전일 5시에 마감됩니다. 신청 시 참고 바랍니다.

공연 당일 티켓 교환은 공연 1시간 전부터 가능합니다.

공연 20분전부터 혼란을 방지하기 위해 선착순으로 입장합니다.

신청 취소를 원할 경우 ‘ 나의사전예약리스트’ 페이지에서 반드시 삭제 바랍니다.

단체 예약은 별도 문의전화 바랍니다.

문의전화 : (063) 232 – 8394

사전예약 완료
 
예약확인은 나의 사전예약 리스트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안내사항

관람을 원하는 프로그램의 ‘예약’ 버튼을 클릭한 후 정보를 입력하시면 현장에서 티켓으로 교환 가능한 문자가 발송됩니다. 공연 당일 해당 문자를 소지하시고 관람 20분전까지는 반드시 티켓으로 교환 바랍니다.

사전예약은 선착순으로 마감됩니다. ‘마감’이라고 표시된 프로그램은 예약할 수 없습니다.(예약 취소 및 공석 발생 시 현장 참여 가능)

공연은 1인 4매, 체험의 경우 1인 2매로 예약 인원이 제한됩니다.

체험은 체험에 참여하실 인원만 신청바랍니다. 체험에 참여하지 않아도 현장 동행이 가능하니 어린이를 동반하는 부모님께서는 이점 유의하여 예약 바랍니다.

티켓 분실 시 어떠한 사유에도 재 발행이 불가하며, 티켓 미소지 시 공연장 입장이 불가하오니 티켓 보관에 유의하여주시기 바랍니다.

관람 20분전까지 티켓 미 수령 시 티켓은 현장 배부용으로 전환됩니다. 반드시 사전에 티켓을 수령 받으시기 바랍니다.

사전예약은 개별 공연(체험)별로 관람 전일 5시에 마감됩니다. 신청 시 참고 바랍니다.

공연 당일 티켓 교환은 공연 1시간 전부터 가능합니다.

공연 20분전부터 혼란을 방지하기 위해 선착순으로 입장합니다.

신청 취소를 원할 경우 ‘ 나의사전예약리스트’ 페이지에서 반드시 삭제 바랍니다.

단체 예약은 별도 문의전화 바랍니다.

문의전화 : (063) 232 – 8394

나의 사전예약 리스트
나의 사전예약 검색
신청자명
연락처
- -
비밀번호
(4자리)
검색
안내사항

사전예약 시 입력하셨던 이름, 연락처, 비밀번호(4자리)로 신청내역 검색이 가능합니다.

신청 취소는 예약 마감일(10월05일)까지 가능하며 수정 시에는 인원만 수정이 가능합니다.

신청자명 또는 연락처 수정 시에는 삭제 후 다시 신청해주시기 바랍니다.

문의전화 : (063) 232 – 8394


ENG

 

언론 속 소리

[프레시안]전주세계소리축제, 예정대로 9월 16일 개최... 확정 내용은 7~8월께 공개
관리자 | 2020-05-20 16:06:48 | 27

ⓒ전주세계소리축제 집행위


전주세계소리축제(이하 소리축제)가 올해 축제를 예정대로 추진하되, '코로나19' 상황 변화에 맞춰 내용을 확정해 공개키로 했다.

소리축제는 7일 기자간담회를 열고 올해 축제의 얼개와 '코로나19' 정국을 맞아 고려하고 있는 쟁점들을 공개했다.

올해로 19회를 맞은 '2020 전주세계소리축제'는 오는 9월 16일부터 20일까지 한국소리문화의전당과 전북 14개 시·군에서 현악기의 특징인 이음과 줄 등을 모티브로 한 '__잇다(Link)'를 주제로 펼쳐질 예정이다.

올해 주제는 나와 상대, 무한한 대상 간 연결의 의미를 확장하고, 축제 전반의 콘셉트를 만남과 접속을 비롯한 포용과 수용이라는 가치를 전하는데 집중한다는 계획. 
 
'잇다' 앞의 '__(언더바)'는 관객들의 열린 해석과 상상력을 자극하고, 수많은 연결의 대상을 아티스트와 관객들의 몫으로 남겨두겠다는 의미도 갖고 있다. 
 
올해 축제는 ▲ 개막공연, 산조의밤, 광대의노래 등 대표 프로그램 통해 동서양 현악기 집중 조명 ▲ '찾아가는 소리축제' 강화로 프로그램 규모와 의미 확장 ▲ 현악기 '이음'의 의미를 담아 사회적 약자와 소수자를 포용한 프로그램 배치라는 세 가지 중점 추진 방향을 정했다. 

 
이와 함께 한-러 수교 30주년 기념 '러시아 포 커 스' 특집 프로그램을 준비했다. 
 
지난해 소리축제와 MOU를 체결한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 소재 '페테르부르크 콘서트홀' 등 양국 관계기관과의 협업을 통해 국내외 예술가들의 교류와 협업을 이끌어낸다는 복안이다. 
 
그러나 글로벌 축제로서 국내·외 아티스트 사이를 잇고 음악적 소통을 통한 다양한 결과물을 선보여 온 소리축제는 '코로나19'라는 복병이 큰 변수로 작용할 것으로 전망된다. 
 
특히 국내·외 컬래버레이션, 해외 아티스트 초청 등이 적지 않은 사전 준비기간과 소통이 필요하기 때문이다.
 
단, 현재로서는 정상 개최를 목표로 하되, 다양한 변수에 따른 대응책을 준비하고 있다는 것이 소리축제의 설명이다.
 
글로벌 축제의 특성 상 축제 일정을 연기하는 문제는 고심 끝에 현실화하기 어렵다고 판단, 기존 일정에서 최대한의 대안으로 치러질 예정이다. 
 
박재천 집행위원장은 "내부적으로 다양한 변수를 놓고 대응 방안을 준비하고 있지만, 이 역시 확정성을 갖기 어렵다"면서 "최상에서 최악까지의 스펙트럼 안에서 고민하되, 시기적으로 마지노선인 오는 7~8월께 실현 가능한 범위를 확정해 발표하겠다"고 밝혔다.

출처: https://www.pressian.com/pages/articles/2020050715163850630?utm_source=naver&utm_medium=search 프레시안(http://www.pressian.com)